상단여백
기사 (전체 216건)
[냠냠사거리] 여름의 맛
조금 과장해서 숨 쉬는 것조차 버겁게 느껴지는 근래의 여름. 더위를 잘 타지 않는 기자마저도 때때로 견디기 힘든 나날들. 특히나 정오를...
이은주 수습기자  |  2018-06-11 08:00
라인
[숨은 이야기 찾기] 유명한 예술인들의 숨은 이야기
모두들 오스트리아 국적을 가진 음악의 천재 볼프강 아마데우스 모차르트를 알 것이다. 약 30년간 모차르트가 작곡한 음악만 해도 600여곡에 이른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그의 음악을 접한 적 있다. 그 중 교육용 악보집...
김민경 수습기자  |  2018-06-11 08:00
라인
[국장 칼럼] 이 세상에 영원한 것은 없다
‘요즘 살찐 거 같아’는 말을 내뱉으며 체중계에 올라서면 바늘이 무섭게 올라간다. 그리고 일정 수치에 멈추면 우리는 결과를 읽는다. ‘세상에나. ○○kg이네…’. 우리는 일상에서 많은 단위를 만난다. 하...
이차리 편집국장  |  2018-06-11 08:00
라인
[기자일언] 9회 말 2아웃
“야구는 9회 말 2아웃부터”라는 말이 있다. 9회에 걸쳐 서로 공격과 수비를 번갈아 가며 거기서 얻은 득점으로 승패를 겨루는 야구에서 9회말 2아웃은 거의 끝났다고 생각할 수밖에 없다. 하지만 놀랍게도 9회 말 2...
김민경 수습기자  |  2018-06-11 08:00
라인
최고의 해장국, 사림관 해장라면
대학생이 되면 학생 때 보다 할 수 있는 것이 많다. 술, 담배, 아르바이트 등 많지만 나는 그 중 술을 가장 좋아한다. 술자리의 분위...
배철현 수습기자  |  2018-05-28 08:00
라인
[숨은 이야기 찾기] 비키니 속 섬뜩한 비밀
사람마다 제각기 떠올리는 ‘여름’의 이미지가 있을 것이다. 누군가는 작열하는 태양을, 누군가는 잘 익은 수박을 또 다른 누군가는 비키니...
이은주 수습기자  |  2018-05-28 08:00
라인
[국장 칼럼] 라다크로부터의 배움
1975년 스웨덴 출신의 언어학자 헬레나 노르베리 호지는 ‘라다크’란 곳에 방문한다. 인도 북부의 지역 라다크는 그녀가 처음 방문했을 때만 해도, 서구문명이 손대지 않은 순수의 상태였다. 주민들의 생활은 그 자체의 ...
이차리 편집국장  |  2018-05-28 08:00
라인
[기자일언] 잊혀 가는 문학, 다시 펼치는 책장
고등학교 문학 교과서에 실린 의 구절은 한국인의 서정적인 감성을 흠뻑 드러낸다. “산허리는 온통 메밀밭이어서 피기 시작한 꽃이 소금을 뿌린 듯이 흐뭇한 달빛에 숨이 막힐 지경이다” 고작 이 한 문장으로 달빛이 어릴 ...
김형연 수습기자  |  2018-05-28 08:00
라인
[기자일언] 이상과 현실을 바라보며
생각할 수 있는 가장 완전한 상태를 이상이라 일컫는다. 우리는 어떤 행동을 하기 전, 그 행동에 관해 이상을 항상 가지고 있다. 이는 기대감 혹은 긴장감으로 바뀌며 새로운 경험에 대한 호기심을 심어준다. 하지만, 이...
신현솔 기자  |  2018-05-14 08:00
라인
[국장 칼럼] 눈 가리고 아웅
환경친화적 자동차의 개발 및 보급 촉진에 관한 법률 제2조 제3호에 따르면 ‘전기차’는 전기에너지를 충전하여 동력원으로 사용하는 자동차를 뜻한다. 기존 내연기관(디젤, 휘발유 엔진)으로 작동하는 일반적인 자동차와 달...
이차리 편집국장  |  2018-05-14 08:00
라인
[630호] 창대인의 하루
이은주 수습기자  |  2018-05-14 08:00
라인
[숨은 이야기 찾기] 타이타닉호의 진실
1912년 4월 10일 한 여객선이 첫 항해를 시작했다. 그러나 그 여객선은 출항 4일 만에 빙산과 충돌하여 침몰했다. 그로 인해 선장...
최원창 수습기자  |  2018-05-14 08:00
라인
[냠냠사거리] 나의 첫 자유여행 그리고 콩불
고등학교 시절 기자는 친구와 단둘이 무작정 서울로 여행을 떠났었던 적이 있다. 즉흥적으로 떠난 여행인지라 얼마 안 되는 경비로 2박 3...
김민경 수습기자  |  2018-05-14 08:00
라인
[숨은 이야기 찾기] 봄날의 여왕, 벚꽃… 벚꽃의 진실
추웠던 겨울이 가고 따듯한 봄이 왔다. 봄이 오니 교정에는 어느새 개나리, 수선화, 벚꽃 등 형형색색의 꽃이 흐드러지게 폈다. 정문으로...
김도연/사회대·신문방송 15  |  2018-04-16 08:00
라인
[국장 칼럼] 기존 화폐에게 검은 물 들이는 가상화폐
에덤 스미스는 에서 ‘인간에게 교환이란 본성과도 같은 것’이라 말했다. 과거의 인간은 물물교환 시장에서 그 본성을 충족시켰다. 하지만 초기 물물교환 시장에서 거래하기 힘든 계층이 생기고, 국가에선 이들 모두를 충족하...
이차리 편집국장  |  2018-04-16 08:00
라인
현실과 환상의 교집합, <업>
우리의 삶에서 ‘풍선’의 등장은 늘 들뜨고 설레는 거였다. 생일파티, 축제, 그리고 각종 기념일. 행복한 날이면 날마다 풍선이 단골손님...
황태영/사회대·신문방송 15  |  2018-04-16 08:00
라인
[기자일언] 자리가 사람을 만든다
스페인에는 ‘Office changes manners(지위가 매너를 바꾼다)’라는 속담이 있다. 우리나라 말로 풀이하면 “자리가 사람을 만든다”와 같다. 사람이 특정 직위에 오르면 그에 어울리는 모습으로 변하게 된다...
정현진 기자  |  2018-04-16 08:00
라인
[독자투고] 대문 일곱 걸음 앞의 역사
4월 4일, 비구름이 몰려 이맘 때의 오후 5시 답지 않은 어둑어둑한 날이었다. 나는 편집이 마무리됐다는 연락을 받고 사진을 찾기 위해 상남동으로 걸어갔다.나에게는 항상 가던 길이 아닌 새로운 길을 찾아보곤 하는 특...
공상준/사회대·행정 13  |  2018-04-16 08:00
라인
[냠냠사거리] 벚꽃 흩날리는 봄날의 버킷리스트, 와룡
봄바람 살랑이고, 캠퍼스에 벚꽃 잎이 흩날리는 4월, 우리대학에는 꼭 가야 할 곳이 있다. 공동실험실습관 뒤편의 흙으로 된 오르막길을 ...
서영진/사회대·가족복지 15  |  2018-04-16 08:00
라인
[국장 칼럼] 올바른 저널리즘관이 정립된 기자가 필요하다
1889년 와 과의 사이에 있었던 경쟁을 신문방송학에선 황색언론이라 배운다. 점차 많아지는 언론사 속에서 마감시간을 지키며 독자를 이끌기 위해서 이들은 사람들의 호기심을 자극하는 선정적 기사를 보도한다. 처음에는 성...
이차리 편집국장  |  2018-04-02 08:00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