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기사 (전체 28건)
베스트셀러를 읽어야 하나?
  얼마 전 책을 구입하기 위해 대형서점을 들렀다. 입구에 들어서자 말자 유난히도 사람들이 북적거리는 곳이 있었다. 왜 사람들이 북적거리나 싶어 그 사람들 사이를 비집고 들어갔다. 들어가고 보니 베스트셀러가...
김병관  |  2011-11-21 19:51
라인
창원대신문을 읽고
  일반적인 의미로 신문은 사회에서 발생한 사건에 대한 사실이나 해설을 널리 신속하게 전달하기 위한 정기 간행물로 사회 전반의 것을 다루는 것을 말한다.  신문을 보면  보편적으로 ...
김소슬  |  2011-11-21 19:48
라인
지금은 인생의 로드맵을 설정할 때
  올해가 얼마 남지 않았음을 계절이 먼저 알려주는 요즘, 대학 캠퍼스는 바야흐로 학생들의 취업 준비로 분주한 모습이다. 목전에 다가온 취업을 준비하는 제자들을 바라보며 대견한 마음 반, 안타까운 맘 반으로...
최혜영 교수  |  2011-11-21 19:46
라인
그것이 알고 싶다
  우리대학처럼 정적인 대학가를 가진 데도 찾기 힘들 터! “야, 우리 점심 뭐 먹을래?”,“야! 우리 어디서 놀래?”하면 고민부터 하게 된다. 이제부터 학교 앞을 샅샅이 뒤져 잉여시간을 정복할 핫 플레이스...
박세정  |  2011-11-21 19:44
라인
오선지 위에 그려지는 어울림 28대 동아리연합회 선본 ‘하모니’
후보자 약력정/ 안창면 (4DaBeatz 07)1989 경상남도 부산 출생2007 창원대학교 국어국문학과 입학  &n...
김병관  |  2011-11-21 19:41
라인
1400 자대인들을 위한 F5 ‘자연대 선본 새로고침’
후보자 약력정/ 이성현 (보건의과 07)1989 부산광역시 출생2007 김해 분성고등학교 졸업    ...
김지은  |  2011-11-21 19:41
라인
일천 인문인을 위해 하루도 쉬지 않는 제25대 인문대학생회 선본 ‘논스톱’
후보자 약력정/ 반관호(사학 09)1990 경상남도 창원 출생2009 창원경일고 졸업    &nbs...
김지영  |  2011-11-21 19:41
라인
“세계 곳곳에 한국을 심는 게 제 꿈이었죠!”
이번호에는 우리대학 역사와 함께 한 산증인, 정정덕 교수님을 만나보았다. 우리대학 발전에 애착이 많으신 교수님과의 인터뷰는 오랜 시간 ...
최인정  |  2011-11-07 20:17
라인
리뷰VS -‘말아톤’ vs ‘리틀러너’
6년 전,“초원이 다리는 백만불짜리 다리”를 외치며 끊임없이 달리던 소년‘초원’을 기억하는가? 그런데, 같은 해 캐나다에서도 또 다른 ...
김혜령  |  2011-11-07 20:16
라인
특별한 기념일의 두 얼굴
이번 주 금요일, 2011년 11월 11일은 밀레니엄 빼빼로데이라고 한다. 올해는 천년만에 한 번 찾아오는 빼빼로데이라고 해서 밀레니엄...
김지영  |  2011-11-07 20:14
라인
학교에 대한 애정과 따뜻함을 지닌 창원대신문
  정말 오랜만에 우리대학 신문을 읽고 처음 든 생각은 '친근하다'였다. 일단 '우리'대학이라는 말이 그랬고, 자주 읽지 않아도 대학 신문이라는 특성 상 우리 주변의 이야기들이 대부분이기 때문이다. 정문 현...
류설아  |  2011-11-07 20:05
라인
노마디즘으로 본 바람의 정치
  지난 11년 동안 프랑스 미테랑 대통령의 특별보좌관을 지낸 자크 아탈리는 들뢰즈와 집필한 저서 『천의 고원』에서 6백만 년 전부터 2001년 9.11사태까지의 인류사를 노마디즘이라는 개념으로 담론을 형성...
창원대신문  |  2011-11-07 20:03
라인
새내기의 작은 날개짓
  대학에 처음 발을 들여놓던 시기, 나의 몸과 마음은 설렘과 기대로 한껏 들떠있었다.  늘 꿈꾸던 대학 생활이었기 때문에 나는 하고 싶은것도 정말 많았다.  먼저 봉사활동에서 대학생의 특...
강혜진  |  2011-11-07 19:56
라인
아! 옛날이여
  어른들이 입버릇처럼 하는 말이 있다. ‘그때가 좋았지!’중학생 때 까지만 해도 전혀 이해할 수 없었던 말이지만 고등학생이 되고 대학생이 되면서, 한 살씩 더 늘어갈 수록 가슴깊이 이해하게 된 말이다. 그...
서정윤  |  2011-11-07 19:54
라인
<현대 이슈의 이해>
  '나는 꼼수다' 열풍의 원인과 그 현상을 진단해 보기 위해 신문 방송학과의 이건혁 교수(이하 이교수)를 만나 보았다.아라: 요즘 '나는 꼼수다(이하 나꼼수)’가 연일 화제인데요. 이런 열풍이 불게 된 원...
박세정, 조아라  |  2011-11-07 19:48
라인
열린 소리
  A. 부실대학으로 선정된 학교의 학생들은 학교의 경쟁력이 떨어지니 정부 측에 대해 당연히 안 좋게 생각할 것이다. 반면, 수능 응시자의 경우 자신이 앞으로 진학할 대학을 결정하는 데에 적극적으로 반영할 ...
정수진  |  2011-11-07 19:36
라인
거센 후폭풍 몰아치는 대학평가
  지난 9월 중순 몇몇 대학에게 씻지 못할 상처를 준 대학평가가 두 달이 지난 지금까지 많은 사람들의 입방아에 오르내리고 있...
김지은  |  2011-11-07 19:26
라인
‘나는 꼼수다’ 왜? 무엇을? 어떻게?
  양반 나오신다아! 양반이라고 하니까 노론, 소론, 호조, 옥당을 다 지내고 삼정승, 육판서를 다 지낸 퇴로 재상으로 계신 ...
최재훈  |  2011-11-07 15:19
라인
취업 상식
Q1.   개인의 다양성이 존중되면서도 기업의 공통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서 하나가 될 수 있는 문화를 이 형태 기업 문화라고 하며, Entertainment와 Complexity의 합성어이다. 여기...
정수진  |  2011-10-10 20:10
라인
현대 이슈의 이해
아라: 인정아 요즘 화제가 되고 있는‘도가니’라는 영화가 어떻게 탄생했는줄 아니?인정: 공지영 작가가 '도가니'를 통해서 우리에게 광주 인화학교에서 일어난 일을 세상에 알리려고 한 게 아닐까? 아라: 음.. 맞아 하...
조아라, 최인정  |  2011-10-10 20:08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