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보도
우리대학 학생생활관 간편식 확대·식권 판매기 도입지난 28일(화)부터 간편식 확대 시행, 2년 만에 식권 판매기 재운영
  • 신해원 수습기자
  • 승인 2023.03.13 08:03
  • 호수 696
  • 댓글 0
학생생활관 식당에 설치된 식권 발매기의 모습이다.

코로나 19 제재 완화로 교내 시설 들과 여러 행사가 재개되며 기분 좋은 활기를 띠는 요즘, 학생생활관이 새로운 변화를 시작하고 있다. 가장 먼저 변화를 맞이한 것은 간편식의 구성이다. 간편식은 지난해 ‘아침밥이 필요하다’는 관생자치회의 건의로 제공되기 시작했다. 지난 28일(화)부터 시행된 간편식 메뉴 확대에 대해 학생생활관 행정실은 “지난해는 샐러드와 간단한 음료만 제공됐는데, 반응이 좋아 더 다양한 음식을 제공하고자 확대하게 됐다”고 밝혔다. 확대된 간편식 메뉴로 ▲샐러드 SET ▲선식 SET ▲샌드위치 SET가 있다. 자세한 메뉴 구성은 학생생활관 홈페이지 공지사항에서 확인할 수 있다.

간편식은 학생생활관 홈페이지 > 공지사항 > 2023년 1학기 학생생활관 식당 이용 및 조식 간편식 운영 안내문에 첨부된 QR코드를 통해 주문할 수 있다. 이는 조식 제공 시간에 식당을 방문해 손목에 위치한 혈관을 인식하는 손혈관 인식기를 찍고 수령 확인 명단을 작성해야 받을 수 있다. 다만, 간편식을 이용하기 위한 몇 가지 주의사항이 있다. 간편식 주문은 수령일 전날 오후 2시까지만 받으며, 차주 월요일 예약은 금요일 오후 2시에 마감한다. 또한, 조식 시간 이외에 수령은 불 가하나 미수령건 역시 식수에 포함되며, 3회 이상 미수령 시 주문을 해도 간편식이 제공되지 않는다.

다음으로 변화를 맞이한 것은 학생들의 자유로운 식수 보충을 위해 설치된 식권 판매기다. 코로나 19 악화로 인해 외부인 및 비생활관생의 학생생활관 식당 출입이 제한돼 쓸모가 사라졌던 식권 판매기가 다시 설치됐다. 따라서 생활관생뿐만 아니라 비생활관생 모두가 학생생활관 식당을 이용할 수 있게 됐다. 그러나 아직 우리대학 재학생이 아닌 외부인 이용은 제한하고 있다.

식권은 식당 입구에 위치한 키오스크 형태의 식권 판매기에서 본인에게 해당하는 식권을 선택한 후 ▲현금 ▲ 카드 ▲삼성페이 ▲LG페이 결제방식으로 이용할 수 있다. 다만, 생활관생과 비생활관생의 이용가격에 차이를 둬 학생생활관 학생에게는 4,000원, 외부인에게는 6,500원을 받고 있다. 이러한 식권 판매기 도입과 간편식 메뉴 확대는 자유로운 식수 조절과 선택의 폭 확대로 학생들에게 긍정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관련 문의 사항은 학생생활관 식당 ☎055)213-6606으로 하면 된다.

<저작권자 © 창원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해원 수습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