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보도 보도 보도자료
통행 제한 위해 세워둔 볼라드 사이로 차가 드나들어대회를 위한 임시도로일 뿐, 추가 설치 필요성 제기
  • 이차리 기자
  • 승인 2017.11.27 08:05
  • 호수 624
  • 댓글 0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