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론 칼럼
[654호] 와글와글
  • 김기은 기자
  • 승인 2020.03.30 08:00
  • 호수 654
  • 댓글 0

우리대학 교수 8명 정년퇴직

우리대학은 2020년 2월 29일자로 8명의 교수가 정년퇴직한다고 밝혔다.

또한 이호영 총장은 “코로나19를 조기에 극복하기 위해 부득이 정년퇴직 기념식을 열지 못한 점 송구스럽게 생각하며, 공약에서 약속드렸던 대학본부 주관 부부초청 정년퇴직 기념식은 다음 학기로 잠시 미루어 개최하고자 한다”며 “대학을 위해 헌신한 퇴직 교직원들에 대한 최대한의 예우를 다하기 위해 앞으로도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번 정년퇴직 교수는 ▲손무영 수학과 교수 ▲송주영 토목환경화공융합공학부 교수 ▲이호섭 물리학과 교수 ▲이수 토목환경화공융합공학부 교수 ▲정차근 중국학과 교수 ▲정대영 특수교육과 교수 ▲주우홍 생물학화학융합학부 교수 ▲하상식 국제관계학과 교수 등 모두 8명이다.

 

경남교육청과 인공지능융합교육 강화 MOU 체결

지난 13일 우리대학과 경남교육청은 교육청 소속 교사의 교육기회 확대 및 직무능력 향상을 위해 인공지능(AI)융합교육 전공 교육대학원 석사과정 운영에 관한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 

이번 MOU는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양 기관 대표가 서명하는 서면협약으로 진행됐으며 협약에 따라 인공지능(AI)융합교육 전공 교육대학원 석사과정 편성과 운영, 석사과정 학생 선발 등을 추진하게 된다. 

 

공공기관 현장실습에서 학생과 기관 만족도 높아

우리대학에서는 학생들의 다양한 역량을 키우고, 지역인재의 채용확대 등을 위해 지역 공공기관 현장에서 이뤄지는 현장실습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지난해 12월 지역인재 양성 및 상생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에 따라 5개의 공공기관에서 27명의 학생들이 현장실습을 하였다.

이번 현장실습을 비롯해 해당 공공기관에서 지난 한 해에만 모두 43명의 우리대학 학생들이 현장실습 프로그램에 참여했고, 공공기관 현장실습 프로그램은 참여 학생들은 물론 해당 기관과 민원인들의 만족도가 높은 것으로 나타나 그 성과와 의미를 더하고 있다. 공공기관 실습에 참여한 우리대학 실습생들은 “처음에는 어렵고 낯설었던 일들이 점차 익숙해지고 보람을 느끼게 되는 등 진로설계에 있어 큰 동기부여가 됐다. 앞으로도 대학이 지원하는 현장실습에 적극 참여할 계획이다”라고 말했으며 국민건강보험공단 창원중부지사 정성규 지사장은 “업무이해도와 수행능력이 뛰어난 창원대학교 학생들의 현장실습은 공단의 실질적 업무지원에 큰 도움이 되고 있으며, 시민들의 만족도도 높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창원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기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