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여론 문화탐방
열등감을 잘 이용하라가을, 독서의 계절 | 장르별로 골라본 책

자기계발서-자기발전노트50

 요즘 같은 취업전쟁 시기, 도서관의 인기 도서대여 목록이나 서점의 베스트셀러 대열에 자기계발서가 빠질 수 없다. 이미 시중에는 많고 많은 자기계발서가 출간되어 있지만 대충 보면 모두 뻔한 내용 같고 어떤 책을 골라야 내게 도움이 될지 고민하다 보면 머리가 지끈거린다.
 
 수많은 자기계발서 중에서도 ‘생산적인 삶을 위한 자기발전 노트50’은 부담없이 쉽고 간편하게 읽을 수 있다. 이 책은 한 손에 들 수 있는 작은 크기에 무게도 무겁지 않아서 가방 속에 넣어 두었다가 언제, 어디서든 쉽게 읽을 수 있다.
게다가 한 주제에 3장을 넘어가지 않아 지루하지 않고 짧은 시간에 많은 정보를 얻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매 장의 끝에는 팁이 소개되어 있어 문제 해결의 방법 또한 얻을 수 있다. 책은 총 50개의 소주제로 구성되어 있으며 자신을 다스리는 법과 함께 자기암시, 생산적으로 일하는 방법 등의 내용으로 구성되어 있다.

 그 중 ‘열등감을 잘 관리하라’에서는 열등감을 잘 관리하기만 하면 자신을 위대하게 만드는 좋은 에너지가 된다고 말한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흔히 자신에 대한 자부심과 믿음을 가지고 살아가기 보다는 타인과의 비교 속에서 열등감을 가지고 살아간다. 자신의 부족함에 화를 내기도 하고 좌절하며 타인을 부러워 하는 것이다.

 하지만 열등감으로 자신을 좌절시키기 보다 열등감을 이용하여 생존경쟁에서 살아남을 수 있는 힘을 생산하고, 다른 사람보다 좀 더 노력하는 내자신을 만든다면 자신의 발전을 위한 좋은 믿거름이 될 수 있다고 책은 말한다.
저자는 서문에서 ‘생산적인 삶이란 어제와 다른 오늘의 나를 만드는 삶이다. 시간이 갈수록 우리는 자유로워야 하며 그것은 어제보다 성숙한 나를 만들 때 가능한 일이다’라고 말한다.

 아무것도 하지 않은 채 내일의 내 모습이 새로워지길 기대해서는 안 된다. 어제와 다른 오늘의 나로 발전하기 위해서, ‘인생을 불꽃으로 살기 위해서’ 자투리 시간을 이용해 생산적인 삶을 살아가는 건 어떨까.

<저작권자 © 창원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미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