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보도 포토뉴스
주인의식이 실종된 현장
인문대 4층에 학생들의 편의를 위해 마련된 쉼터에 파손된 의자가 덩그러니 방치되어있다.

<저작권자 © 창원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현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