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보도 포토뉴스
새로운 길 옆에 허물어진 안식처

인도를 보수공사 하면서 길은 잘 만들어졌지만 나무들의 보금자리는 허물어진 채 방치되고 있다.

<저작권자 © 창원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재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