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기획
변화를 기회로 삼는 창원인지령 500호 기념 축사
 창원대학교 신문 500호 기념에 대해 축하의 인사를 드립니다. 500호를 발행한 창원대신문의 역사는 바로 우리 창원인의 땀과 열정과 이상으로 이루진 것입니다.

 면면히 이어온 창원인의 역사는 바로 내일로 가는 희망의 다리로 이어지리라 믿습니다.

 빌게이츠는 “나는 힘이 센 강자도 아니고, 그렇다고 두뇌가 뛰어난 천재도 아닙니다. 날마다 새롭게 변했을 뿐입니다.”라고 했습니다. 그는 변화(Change)의 “g”를 “c”로 바꾸면 기회(Chance)가 된다고 하면서 변화 속에 반드시 기회가 숨어 있다고 했습니다.

 세계 속에 발전하는 창원인이 되기 위해서는 빠르게 변화하는 세계의 흐름을 읽을 줄 아는 지혜가 필요합니다. 이러한 지혜는 하루 아침에 만들어지는 것이 아닙니다.

 창원대 신문이 500호를 맞이한 것처럼 수많은 세월 속에 끊임없는 노력과 의지가 필요합니다.

 시인 로버트 브라우닝이 우리에게 전하는 메시지를 다시 한번 마음 속에 새겨서 보다 세상을 넓고 지혜롭게 바라보시길 바랍니다.

 읽는 시간을 따로 떼어 두어라
 그것은 지혜의 샘이기 때문이다.
 웃는 시간을 따로 떼어 두어라
 그것은 당신 영혼의 음악이기 때문이다.
 사랑하는 시간을 따로 떼어 두어라
 그것은 당신의 인생이 너무 짧기 때문이다.

 Save apart time to read, it’s the spring of wisdom
 Save apart time to laugh, t’s the music of your soul
 Save apart time to love, for your life is too short.

 우리는 빌게이츠의 성공 뒤에 숨겨진 미래의 변화에 대한 철학을 배워야 합니다. 또한 브라우닝의 시 속에서는 삶에 대한 긍정적인 에너지를 내면화해야 합니다. 웃음과 사랑으로 열정적인 삶을 살면서, 미래의 변화를 지혜로 이끌어가는 행복한 삶의 주인공이 되십시오. 21세기의 미래는 바로 우리 창원인의 것이기 때문입니다. 미래는 우리 창원인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이제 희망의 날개를 활짝 펴고 미래를 향해, 세계를 향해 날아갑시다.

정차근/교수회의장

<저작권자 © 창원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차근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