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세계
'마산 가고파 국화축제'마지막 가을향기를 즐겨라!올해로 10회째...11월 7일(일)까지 마산항 제1부두서 열려
국화축제의 전시된 작품들, 왼쪽부터 시계방향으로 국이와 향이, 쌍용게이트, 천향여심, 포토존

 중간고사도 거의 끝났고 날씨는 쌀쌀해지는 요즘, 기말고사는 아직 한참이고 중간고사는 못 친 것 같아 마음은 싱숭생숭 나를 달래 줄일 뭐 없을까 고민하는 이 때! 우리를 손꼽아 기다리는 지역축제가 있다. 그것은 바로 '제10회 마산 가고파 국화축제', 10월 28일(목) 전야제를 시작으로 10월 29일(금) 개막식, 11월 7일(일) 폐막식까지 마산항 제1부두서 진행된다. 이미 개막식은 지나갔지만 그렇다고 서운해 하진 마라. 다양한 볼거리와 11월 7일(일)의 폐막식도 놓칠 수 없는 광경이니까!

"어머! 저건 꼭 봐야 돼!"

 마산가고파국화축제는 국화축제인 만큼 국화로 만든 다양한 작품들이 전시되어 있는데 국화로 만들어진 작품수만 해도 무려 7,500여점이다. 그 중 6개 테마로 나누어 전시되는 테마존은 이번 국화축제의 메인메뉴라고나 할까? 이들 6개 테마는 각각 통합상징, 한글, 농산물, 현애작, 기네스등재작, 다륜작테마로 구성된다.
특히 기네스등재작테마에 나올 작품은 작년 기네스등재작에 오른 국화 한 줄기에서 1,315송이가 핀 '천향여심'에 이어 1,400여송이의 국화꽃을 피운 것으로 세계최대의 다륜대작 작품으로 기네스 작을 경신하는 작품으로 선보인다.
 보는 것만으로 국한된 축제가 아니다. 체험행사로 국화 아트상품 제작, 국화음식 만들기, 국화공예 만들기, 국화아트 플라워, 전통 민속공예 제작등이 있어 찾아온 시민과 관광객들이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꾸며졌고 국향예술제, 국향콘서트, 프린지 공연등 다양한 문화행사가 축제기간 동안 매일 공연될 예정으로 심심할 틈이 없는 축제다.
또 11월 7일(일) 폐막식에서는 오후 6시부터 '리뷰2010 국화축제'를 시작으로 축제기간 중 매일 2명씩 뽑힌 '국화 가요제'의 본선이 열리고 이어 9시부터는 '7080 타임머신 콘서트'가 10시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원래 돝섬에서 열리던 거 아니었어?

 작년 제9회 '마산가고파 국화축제'를 가본 사람이라면 "왜 돝섬에서 열리는 게 아니지?"라고 의문을 가진 사람도 있을 것이다. 돝섬 특유의 풍미가 있던 곳으로 지난 2004년부터 국화축제는 돝섬에서 열려 국화축제하면 돝섬으로 기억하는 사람도 많다.
 원래 돝섬은 돝섬을 위탁운영하는 (주)가고파랜드가 있었지만 연간 5억여원의 사용료 중 4억여원을 내지 못해 구마산시가 계약해지를 했다.그렇게 작년 12월부터 돝섬은 7개월간 방치되고 돝섬에서 열리던 축제장소는 지역주민들의 의견이 반영되어 마산항 제1부두로 결정되었고 마산항 제1부두에 있던 담장을 허물고 국화축제가 열리는 것이다.
 그렇다면 국화축제가 열리지 않는 돝섬은 어떻게 되는 것일까? 내년 3월에 '배타고 가는 공원'의 형식으로 재개장 될 예정이라고 한다. 한편 창원시 관계자에 따르면 축제의 개최장소인 마산항 제1부두가 내년에도 같은 장소에서 열릴지는 미지수라고 한다.
작년 돝섬에서 열린 국화축제에 찾아온 관광객 수가 50여만명이나 될 만큼 축제의 규모가 커지고 있는 '마산 가고파 국화축제'. 올해의 축제비용으로 7억여원이나 든 만큼 이번 축제도 많은 손님들이 오기를 바라고 있다.

가기 전에 알아두면 좋은 정보

국화축제가 우리시에서 열린 이유는?
 왜 하필 국화축제가 우리시에서 열린 것일까? 국화와 우리시가 어떤 관계가 있길래? 마산은 우리나라 국화재배에 있어서 중요한 역사가 담긴 곳이다. 1960년 최초의 상업재배지로 시작, 이후 비약적으로 발전해 1976년 국내 처음으로 일본에 수출한 역사를 가지고 있다. 지금 현재는 전국 국화 재배면적의 13%를 차지하고 있으며 연간 40만불의 외화를 획득하는 등 우리나라 국화산업의 중심지다.

국화의 꽃말 : 국화의 꽃말은 색깔별로 다르다. 흰색은 성실, 진실 감사를 뜻하고 노란색은 실망과 짝사랑을 뜻하며 빨간색은 "나는 당신을 사랑합니다."라는 뜻을 가진다.

학교에서 가는 방법 : 마산연세병원(혹은 제일여고 입구)으로 가는 버스를 타면 되는데 내려서 행사장까지 걸어서 5분정도 걸린다. 버스번호는 101번, 122번을 타면 된다. 어시장에서 전시장까지 가는 무료셔틀버스도 운행한다고 한다.

<저작권자 © 창원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성욱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