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보도 보도
(주)영동테크 윤찬현 대표3년에 걸쳐 발전기금 1억 기탁

 지난 16일(화) 본관 2층 상황실에서 (주)영동테크 윤찬현 대표이사가 지역인재 육성을 위해 써달라며 3천300만원을 전달했다. 윤 대표는 이날 후원금을 포함해 3년에 걸쳐 총 1억원을 기부할 예정이다. 
 
 윤찬현 대표는 "한 명의 기업인으로서 기업은 사회적 책임을 다해야 한다고 생각한다. 그런 의미에서 우수한 인재를 육성하는데 힘쓰는 것 또한 기업의 사회적 책임 중 하나라고 생각한다. 그래서 이렇게 창원대학교가 우수한 인재를 많이 양성해 주었으면 하는 뜻에서 기탁하게 되었다"라며 취지를 밝혔다. 또한 "겨우 졸업장 종이 한 장 차이로 대학을 나누고 성적으로 학생을 나누는 것은 잘못된 것이라고 생각한다. 공부를 잘하는 학생보다는 자신의 뜻과 소신을 가지고 있는 학생이 좋다. 이런 학생들이 맡은바 일을 책임지고 해내는 진정한 인재가 되는 것이다"라며 자신의 인재관을 밝혔다.

 박성호 총장은 "경기가 좋지 않은 가운데서도 지역인재 육성을 위해 선뜻 기부해주셔서 감사하다"며 "기탁하신 소중한 후원금으로 우리 학생들이 새로운 시장을 개척하고 선도해나갈 수 있는 유능한 인재로 키워내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창원대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찬익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